'개인출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8.12 개인 출판에 대한 제언.

예전에도 비슷한 글을 쓴 적이 있습니다만.. 뭐 그건 미래를 이렇게 했으면 좋겠다는 그냥 단순한 소원이였고..
좀 구체적인 형태로 제시하고 싶은 아이디어 같은 것입니다.

사실 개인 출판하는 컨텐츠는 출판사에서 직접  제시하는 컨텐츠와는 다른게 사실입니다.
개인이 자신의 글에 대해 알리는 작업은 그렇게 쉽지가 않죠. 출판사 내에서는 자체적인 홍보팀이 있어,
각 서점에 마케팅이나, 신문 등의 광고들을 하게 되고, 작가와 책 관련 기자들과의 연계등등을 수행하지만,
개인이 위와 같이 한다는 건 사실 무리라고 봅니다.

그래서 인터넷이라는 문화를 통해 무료에 가까운 게시판을 통해 게시를 하고, 그 글을 소비하게 하고,
네임 벨류를 높이는데 그치고 있죠. 즉 무료로 보여줄테니, 평가해보고, 가치가 있으면,
나(해당 글의 필자)를 알아봐주고, 나중에 나오는 책들도 소비해달라.. 라는 것입니다.
하지만, 위의 문제는 결국 컨텐츠의 무료화라는 비상식적인 고정관념만 세우게 되고,
결국 양질의 컨텐츠 생산을 하기 위한 최소한의 벌이 조차 되지 않고 있는게 현실입니다.
이제 겨우 소설가로써의 첫발을 딛는 사람들이야, 벌이보다 네임 벨류 높이기에 여념이 없어,
위와 같은 내용에 대해서 스스로 감수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정작 자신의 위치가 잡혔을때는
자신의 책들이 모두 인터넷을 통해 공유되고 있어, 최소한의 밥벌이 조차 어려운게 사실입니다.
그러니 재미있는 이야기를 가진 사람도 결국 입을 닫고 마는 시대가 되버리고 마는 것이죠.
그래서 이런 E-Book을 통한 개인 출판업이 발달되기를 간절히 빌고 있죠.

그런데, 소비자의 입장으로 돌아가보죠.
소비자들은 일단 컨텐츠의 사정은 이차 문제입니다. 소비해야 될 컨텐츠를 돈 주고 사보게 되는데,
그 금전적인 부담은 당연히 소비가가 안고 가는 숙제가 되게 되죠.
책 소비량이 광적인 레벨이거나, 신 귀족 레벨의 경제사정을 갖지 않다면, 무차별적인 컨텐츠 사보기는 어렵습니다.
결국 소비자는 광고나, 오프라인을 통해 직접 본 책 외에는 구입해서 사보기를 꺼려한다는 것이죠.

이 부분에 대한 절충안을 제안하려 합니다.

먼저 최초 올라가게 되는 컨텐츠의 작가와 협의를 먼저 했으면 좋겠습니다.
1권당 얼마로 하고 싶나. 라는 것이죠. 권당 2000원~5000원 사이로 정하는게 좋겠죠.
그리고, 실제로는 일정 단위로 나누어 가격을 낮게 책정하는 것입니다.
1~100권까지는 500원, 100권~500권까지는 1000원, 500권~만권은 1500원,
만권~ 무한대는 원하는 가격 이런식으로요.
즉 인기있으면 제값을 받고 파는 것이고,
인기가 없으면 낮은 가격으로 소비자 접근 관문 레벨을 낮추는 것입니다.

물론 이 시스템에 헛점이 없는 것이 아닙니다.
뭐 500권까지 아는 사람들을 통해 억지로 구매하게 끔해서 가격을 올릴 수도 있겠죠.
하지만, 이런 부분은 다듬어 보면 다양한 방법이 제시되지 않을까요?

또, 각 책에 대한 평을 저자가 쓰던, 읽었던 독자가 쓰던 그들이 각자 쓰게 하고,
나름 그 책에 대한 토론을 하게 끔 하는 것이죠.

평이 너무 좋으면 E-Book 10만권이도 생기지 않을까요?
혹은 종이 책으로 한정판도 만들 수 있는 기회도 되구요.

 

능력있고, 재치있지만, 가난한 이름없는 소설가들의 문턱을 최대한 낮추어
그들의 이야기를 끌어내고, 읽고 소비하는 올바른 문화가 제발 정착되었으면 합니다.
Offline 출판사는 이런 역할을 하기에는 돈이 너무 없다는게 현실이구요.
그래서 이런 갭을 인터파크가 좀 밀어주었으면 하구요.

 

일단… 트위터를 통해 이 글도 제언을 해보겠지만…
뭐 필터되어 사라질 수도 있겠지만…(최소한 제 블로그가 망하지 않는한 이 글은 계속 있겠네요.)

여튼 좀 잘 좀 되었으면 좋겠네요.
이번 개인 출판 사업관련 한 이벤트도 단발성으로 끝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신고
Posted by 하인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