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춥다…하….(me2dayzm) 2010-01-06 20:11:07
  • 아침 꽤 일찍 나섰다고 생각했는데, 의외로 사람들이 많았다(폭설 사태 덕에 사람들도 서두르는 걸까) 2010-01-07 08:38:15
  • 호기심을 갖은 인간은 국적을 떠나서 다 그러지 않을까요? 저도 그런답니다(笑)
    일본사람도 옆사람 신문보고 있으면 힐끔거리는구나 by 꾸루미꾸 에 남긴 글 2010-01-07 13:07:20
  • 우리나라도 점점 무용지물 처럼 되가고 있어요;;;; 안습입니다.
    전차의 노약자석도 무용지물인 일본에서 할머니에게 자리를 양보하는 일본인 발견 by 꾸루미꾸 에 남긴 글 2010-01-07 13:08:21
  • 용자 탄생 어려운 것만은 아닌것 같습니다!!! 타고 싶습니다. 눈썰매
    헉 학교안 차량통제… 눈썰매탈만하구나 ㅋㅋㅋㅋ by 하늘바라기 에 남긴 글 2010-01-07 13:09:57
  • 금요일. 내일은 주말. 일단 약속이나 세워볼까나. 2010-01-08 09:15:25
  • 셜록홈즈 감상!. 전통파 추리소설 기대하신분들 많이 우시겠습니다. 오락용으로 보기 쵝오입니다.(재미있었습니다. 나중에 또 보고 싶군요.) 2010-01-09 20:57:39
  • 그건 히어로가 아닙니까!!!! ” 후후후후. 2010-01-10 10:11:41
  • 난 드래곤사쿠라의 변호사와 하우스의 닥터 하우스와 셜록홈즈(극장)의 홈즈의 얼굴을 잘 구분 못하겠어(me2dayzm) 2010-01-11 08:26:48
  • 우분투 사용 2일차. 이것저것 기능은 다양한데, 미묘하게 불편. 구글링이 안되면 아직은 사용 불가!(외부에 나가 우분투 깔아 쓰면 쥐약이 될듯) 2010-01-12 14:25:51
  • 우분투 생활 3일차. 엔비디아 VGA카드가 말썽 가속 기능을 쓸수가 없네..(me2dayzm nvs 140m 지원이 왜 안되는걸까..) 2010-01-13 13:31:17
  • 이공계 기피를 막고자 말하는 4조4천억 집행하시는 과장님은 무슨 과입니까? 왜 우리같은 사람보고 이공계의 좋은점을 애들에게 말해 주죠?(me2dayzm) 2010-01-13 14:51:41
  • 지식경제 기술혁신 사업 발표회에서 IT부분이 끝나자 강당내 인원이 1/3이 되었다(me2dayzm 가난한 IT 업계사람들의 모습) 2010-01-13 16:20:30
  • 이상과 현실 사이를 잘 조율하는 사람이 이상적인 사회생활을 영위할 수 있다.(난 아무래도 이상을 중시하는 타입인지라, 현실과 대부분 동떨어진 생활을 자주 하게 된다.) 2010-01-14 08:44:40
  • 배고프다(me2dayzm) 2010-01-14 19:15:40
  • 또 내린다 눈!(me2dayzm 아아 좀 편하게 살아보려는데 왠 태클이 이리 많은가?) 2010-01-15 07:56:49
  • 걸어서 출퇴근이 가능할까? 상암동 ~ 구로동.(운동은 될 거 같은데, 다리는 건널 수 있나?) 2010-01-18 12:49:27
  • 오늘 퇴근로그를 작성해본다. 일단 테스트 부터…(me2dayzm me2photo) 2010-01-19 13:06:00

    me2photo

  • 아메리카노를 즐기지만 내려가서 사먹기가 귀찮아서…(me2dayzm me2photo) 2010-01-19 13:20:30

    me2photo

  • 출발!!(me2dayzm me2photo) 2010-01-19 18:14:50

    me2photo

  • 여기가 상암 랜드마크 누리쿰스퀘아!!(me2dayzm me2photo) 2010-01-19 18:20:01

    me2photo

  • 눈 녹은 자국만 있는게 아니구 진짜 비내리는거?(me2dayzm me2photo) 2010-01-19 18:30:19

    me2photo

  • 갈 길 이렇게 먼데 비가 내리구 지랄일까?(me2dayzm me2photo) 2010-01-19 18:32:15

    me2photo

  • 대각으로 가로지르기 위한 월드컵공원!!(me2dayzm me2photo) 2010-01-19 18:41:25

    me2photo

  • 길을 조금 잘못 들긴 했지만 수정하여 계속…(me2dayzm me2photo) 2010-01-19 18:50:13

    me2photo

  • 가로지른다는게 왠지 조금 돌아온 기분. 어쨌던 탈출!! 근데 차 진짜 많네…(me2dayzm me2photo) 2010-01-19 18:54:10

    me2photo

  • 하… 강건너는길 머네..(me2dayzm me2photo) 2010-01-19 18:57:26

    me2photo

  • 인도가 홍수다. 배수로 없는거야?(me2dayzm me2photo) 2010-01-19 18:59:30

    me2photo

  • 1차 위험포인트. 횡단보도.(me2dayzm me2photo) 2010-01-19 19:04:00

    me2photo

  • 2차 위험포인트. 이번엔 차가 막혀서 다행히 모두 서행 중(me2dayzm me2photo) 2010-01-19 19:05:42

    me2photo

  • 3차 위험포인트!! 뭐 저기도 차가 막히는군 후후후…(me2dayzm me2photo) 2010-01-19 19:08:20

    me2photo

  • 우악우악!!! 성산대교닷!!!(me2dayzm me2photo) 2010-01-19 19:09:27

    me2photo

  • 하… 길다길어.. 강폭 진짜 넓네. 근데 언제 눈 다 치운겨?(me2dayzm me2photo) 2010-01-19 19:11:21

    me2photo

  • 한강은 아직도 빙하기!(me2dayzm me2photo) 2010-01-19 19:12:56

    me2photo

  • 배 안타구 한강을 건너버렸다. 에헷!! 이거시 문명의 힘?!(me2dayzm me2photo) 2010-01-19 19:25:01

    me2photo

  • CCTV 모드!!!(me2dayzm me2photo) 2010-01-19 19:26:42

    me2photo

  • 우와 여기까지 눈을 다 치우셨넹 고생하셨읍니다!(me2dayzm me2photo) 2010-01-19 19:28:26

    me2photo

  • 터닝 포인트 육교! 저기서 571번 타면 집까지 한큐…… 에잇!!!!(me2dayzm me2photo) 2010-01-19 19:33:12

    me2photo

  • 그냥 건넌다. 쳇!!! 이제 걷는길 밖에ㅔ 없다!(me2dayzm me2photo) 2010-01-19 19:35:09

    me2photo

  • 이제 안양천 따라 이 길로 쭉 가기만 하믄 된다!(me2dayzm me2photo) 2010-01-19 19:39:42

    me2photo

  • 목동 랜드마크(?) 열병합발전소!(me2dayzm me2photo) 2010-01-19 19:41:14

    me2photo

  • 자전거와 부딪치는 사고 없이 안전하게 걸으시라고 만든산챡로 올라가는길.(me2dayzm me2photo) 2010-01-19 19:47:10

    me2photo

  • 이게 산책로!! 꼴에 우레탄 바닥이라 폭신 폭신!!(me2dayzm me2photo) 2010-01-19 19:49:09

    me2photo

  • 저게 목동교 인듯?(me2dayzm me2photo) 2010-01-19 19:52:34

    me2photo

  • 이런 양평교 였다!!(me2dayzm me2photo) 2010-01-19 19:55:01

    me2photo

  • 산책로를 이렇게 연결하다니.. 센스 있는데..(me2dayzm me2photo) 2010-01-19 19:57:10

    me2photo

  • 엑 근데 왜 여긴 우레탄이 없는겨?(me2dayzm me2photo) 2010-01-19 19:58:24

    me2photo

  • 저 짝 강너가 바로 목동!!(me2dayzm me2photo) 2010-01-19 20:01:24

    me2photo

  • 걷나 지치신 어르신들을 배려(?)하기 위한 정자 서비스! 그런데 이렇게 써늘한 겨울에는 무용지물이자나…(me2dayzm me2photo) 2010-01-19 20:05:47

    me2photo

  • 눈위의 요정을 만든거 같긴한데… 얼핏보기엔 참 거시기 하네(me2dayzm me2photo) 2010-01-19 20:13:32

    me2photo

  • 여기가 목동교!!!(me2dayzm me2photo) 2010-01-19 20:15:25

    me2photo

  • 멀리서 보니 부자동네같다.(아 목동 부자동네 맞나…)(me2dayzm me2photo) 2010-01-19 20:23:34

    me2photo

  • 비가와서 그런지 뛰는 아줌마 아저씨 숫자가 팍 줄었네..(me2dayzm me2photo) 2010-01-19 20:25:04

    me2photo

  • 양평교.. 그리고 목동교. 그럼 저건 오목교! 조금만 더가면 도림천! 그리고 신도림역!(me2dayzm me2photo) 2010-01-19 20:31:04

    me2photo

  • 유치하지만 나름 월 아트 ㅋㅋ(me2dayzm me2photo) 2010-01-19 20:32:51

    me2photo

  • 다리 밑이 이렇게 밝다니.. 무슨 공연장 분위기!?(me2dayzm me2photo) 2010-01-19 20:34:40

    me2photo

  • 다시 우레탄 모드… 바닥까는 지자체가 서로 틀린건가.. 왜 중간이 비었지?(me2dayzm me2photo) 2010-01-19 20:36:21

    me2photo

  • 잠시 쉬어가는 코너….에헷!(me2dayzm me2photo) 2010-01-19 20:42:11

    me2photo

  • 뭐가????(me2dayzm me2photo) 2010-01-19 20:52:51

    me2photo

  • 드디어 도림천! 산책로 하차!(me2dayzm me2photo) 2010-01-19 20:54:24

    me2photo

  • 통수 테스트 한데 노코 왜 물이 읍지? 비내려서 그런가…?(me2dayzm me2photo) 2010-01-19 20:56:34

    me2photo

  • 월 아트 아티스트들에 대한 도발글 같은 느낌은 나만 그런건가?(me2dayzm me2photo) 2010-01-19 20:58:10

    me2photo

  • 마계탈출!!!(me2dayzm me2photo) 2010-01-19 20:59:38

    me2photo

  • 비까지 오니 완존 진탕…흑 신발 속에 물 들어가버렸다…큭(me2dayzm me2photo) 2010-01-19 21:01:51

    me2photo

  • 도심 같지 않았다. 최소한 내가 있는 높이에선…..(me2dayzm me2photo) 2010-01-19 21:03:21

    me2photo

  • 눈 밭 한가운데 덩그라니 있는 운동기구들. 그러나 누군가는 항상 저기서 하나부다.. 대단하고 부지런하신 분들..(me2dayzm me2photo) 2010-01-19 21:07:41

    me2photo

  • 최고로 더티한 난코스,,,,(me2dayzm me2photo) 2010-01-19 21:17:37

    me2photo

  • 흐흐흐 이제 저다리 밑만 지나면 신도림역!!(me2dayzm me2photo) 2010-01-19 21:18:44

    me2photo

  • 고압선 박스치고는 좀 뒤엽자나…(me2dayzm me2photo) 2010-01-19 21:20:49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그 첫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1:22:44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그 두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1:23:38

    me2photo

  • 칫… 야후녀석…사진을 걍 뱉네…흑.. 내일 투비컨티뉴… 지금은 걍 사진만 찍는다.(me2dayzm 알고보니 플리커 문제가 아니라 어플 문제였던 것 같음) 2010-01-19 21:36:28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그 세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10:09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그 네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11:45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다섯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12:45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여섯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15:29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일곱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16:43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여덟번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18:05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아홉.(me2dayzm me2photo) 2010-01-19 23:19:02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열.(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0:11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열하나(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1:15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열 둘!(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2:24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열 셋A … 왠지 불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3:41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열 셋B… 양키 물들엇나.. 열셋은 왠지 좀..(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5:18

    me2photo

  • 신도림역 뒤에 숨은 월아트!! 하지만 이건 지금까지의 레벨을 비교하자면 이른바 덤…(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6:44

    me2photo

  • 빛으로 그린 선 !!!(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8:18

    me2photo

  • 빛으로 그린선 이라는 걸 증명해보려는 애처러운 발악…(me2dayzm me2photo) 2010-01-19 23:29:57

    me2photo

  • 이제 이정도는 낙서레벨. 눈의 레벨업!!(me2dayzm me2photo) 2010-01-19 23:42:55

    me2photo

  • 이제 지하문명 밖으로…야만의 진탕을 향해…(me2dayzm me2photo) 2010-01-19 23:44:31

    me2photo

  • 흑…또 진탕.(me2dayzm me2photo) 2010-01-19 23:45:37

    me2photo

  • 이 길이 바로 신도림역으로 워프할 수 있는 뒷 샛길!(me2dayzm me2photo) 2010-01-19 23:47:07

    me2photo

  • 이 벽만 넘으면….(me2dayzm me2photo) 2010-01-19 23:48:16

    me2photo

  • 왠지 머나먼 정글을 헤치고 힘겹게 도시에 들어오는 플래툰!(me2dayzm me2photo) 2010-01-19 23:49:53

    me2photo

  • 여기가 바로 신도림테크노마트였읍니다 ㅎㅎ(me2dayzm me2photo) 2010-01-19 23:51:02

    me2photo

  • 조금만 더 일찍왔다면 들려서 빅맥하나 쎄울텐데 말입니다…(me2dayzm me2photo) 2010-01-19 23:52:24

    me2photo

  • 신도림역 뒷편 길 따라 구로역 방향으로 고고~ 집으로 고고~(me2dayzm me2photo) 2010-01-19 23:54:08

    me2photo

  • 직접 원두를 볶는집입니다. 엄니께서 미쿡에서 원두3봉다리를 사오셔서 요즘은 이집커피 못마시지만..여튼 단골입니다(me2dayzm me2photo) 2010-01-19 23:55:55

    me2photo

  • 맥은 포기했으나 요기는 해야 되겠기에…(me2dayzm me2photo) 2010-01-19 23:58:01

    me2photo

  • 참 불량한 식단입니다(me2dayzm me2photo) 2010-01-19 23:58:54

    me2photo

  • 어쨌던 집으로 가는 길은 계속됩니다. 비는 점점 더 심허게 내리는 군요(me2dayzm me2photo) 2010-01-20 00:01:16

    me2photo

  • 이제 거의 다 도착했읍니다 불량 교회도 보입니다(me2dayzm me2photo) 2010-01-20 00:03:02

    me2photo

  • 저기 푸르고 붉은 빛이 번쩍이는 곳이 부모님 집이자 제방이 붙어 있는곳입니다. 벌써부터 네온사인의 뎅뎅 울리는 소리가 귓가에 맴돕니다.(me2dayzm me2photo) 2010-01-20 00:06:48

    me2photo

  • 지금까지 개고생을 도와준 운동화. 도린천에서 부터 시작된 난코스에 물진탕이 된덕에 내발도 걸래가 됐지만… 여튼 수고!(me2dayzm me2photo) 2010-01-20 00:09:14

    me2photo

  • 여친이 사 준 중국산 우산. 이러라고 사 준 우산이 아니지만(1회용으로 샀음) 오늘 그 값을 톡톡히 치뤄준 나름 공신.(me2dayzm me2photo) 2010-01-20 00:11:49

    me2photo

  • 나의 방풍, 방수를 해준 잠바. 당신 덕에 따뜻했소. 단지 촬영하랴, 글쓰랴 하다 소매가 다 젖어버렸네..클클,,,엄니에게 또 잔소리듣겠다.(me2dayzm me2photo) 2010-01-20 00:14:13

    me2photo

  • 제목없음(me2mms me2photo 일반휴대폰으로는 사진보내기가 영 수월찮네...) 2010-01-20 00:22:19

    me2photo

  • 오늘의 일등공신 미리지 사마 오늘 당신이 업었으면 이런 짓 꿈도 안꾸었을 걸세 ㅋㅋ(me2photo 큭 이거 올린다고 통화료 을매나 나갔을까나 클클) 2010-01-20 00:26:57

    me2photo

이 글은 하인도님의 2010년 1월 6일에서 2010년 1월 20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Posted by 하인도

이 글은 하인도님의 2009년 11월 18일에서 2009년 12월 10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Posted by 하인도
프로젝트는 세가지의 구성원으로 구성된다.

발주자, 관리자, 개발자.

위의 세 구성원이 엮이고 엮여서 프로젝트가 시작되고, 개발되고, 완료되는 것이다.
물론 복잡하게 생각하면 한도 끝도 없겠지만, 간단하게 바라보면 저 세가지로 구성된다.

일단 위의 3각 관계에서 우리나라 형으로 변환하면 아래와 같이된다.

고객, 대형 SI 업체, 각각 특화된 소규모 개발 업체.
이른바, 갑과 을로 끝나는 형태가 아닌 갑, 을, 병 ( 필요시에는 정까지...)으로 맺어지는
관계로 이뤄진다. 이 때 역시 제일 중요한 위치는 대형 SI 업체의 활동인데,
사실 우리나라 실정 상 대형 SI 업체는 단순 발주 도우미 내지, 프로젝트 실패시, 그
뒤치닥 거리를 하는 일종의 보험이다. 물론 이 보험의 수혜주는 고객이지
소규모 개발 업체는 아니다.

그래서 고객은 대형 SI 업체에게 많은 돈을 주고 프로젝트를 발주하고,
그 돈의 일부를 받는 소형 개발 업체는 프로그래머를 쥐어 짜듯 개발하게 된다.
게다가, 근좌 프로세스들은 변화가 심하기 때문에, 2~3년 대규모 개발 따윈 하지 않는다.
2~3년 걸쳐 개발해봐야, 그 순간에만 쓰이는 프로세스 일 뿐, 세상이 변하면서,
다시 구성해야 되기 때문에 2~3년 씩이나 시간을 들이며 개발할 수는 없을 것이다.
(물론 기간계 시스템이나, 결제 시스템은 조금 다르겠지만....)

대개 프로젝트는 길어봐야 1년, 그 안짝으로 끝내야 하며, 결국 개발 업체는 자신의 개발력으로는 이를 해결 할 수 없어 다른 솔루션을 도입하고 그 솔루션의 기능을 활용하도록 하여,
기간을 단축하도록 한다.

그런데..... 보통 이런 솔루션은 내부 Business 로직이나 UI가 거의 Fix되어 있기 때문에,
그 안의 구조를 고치는 것은 참 많은 공수를 들이게 된다.
프로젝트 진행 단계에 있는 BPM(Business Process Management) 이라는 단계 처럼 현재 수행하는 각종 작업 단계들을 보다 전산 처리가 쉽도록 체계적으로 개편하고,
보다 빠르고 유연하게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있다.

그런데, 이 단계의 대부분은 고객의 요구사항과 해당 솔루션과의 차이점을 파악해, 솔루션을 어떻게 뜯어 고쳐야 될까를 고민한다. 결국 솔루션을 도입한 의미를 잃어버리고, 해당 고객만을 위한 특수 버전의 솔루션이 탄생한다. 그리고 그 차이점을 매우기 위한  프로그래머의 무한 헤딩(불가능을 가능하게 만드는 끊임 없는 시도)를 유도한다.

훌륭한 시스템이라고 해야 할까....
아마도 외국 유수 솔루션 업체들은 황당하기 그지 없는 행태일지도 모르겠다.
저런 상황이니, 해당 솔루션의 소스가 필요하게 되고, 소스를 제공하게 되는 국내 업체들은
자신들 만의 독특한 로직을 도리어 대형 SI 업체에 빼앗기고, 끝난다.
게다가, 그들만의 독특한 버전을 만들게 되었으니, 다른 곳에서 재활용은 절대 불가능하다.
어차피 원본 가져가봐야 다른 곳에서는 다른 버전을 만들어야 하니, 의미 제로일듯...

이런 이야기야, 헤딩을 하면서 흘리는 피와 눈물이 섞인 프로그래머들은 모두 공감하고 느끼고 다양한 매체를 통해 이야기 한다. 그리고 이런 모습을 보는 후배들은 자신이 제대로 직업을 선택한 것인지 의문을 갖고, 하나 둘 떠난다.
그런 후배를 보는 나 조차 그런 후배들의 선택에 찬성표 하나를 던져 준다.

언제 이런 흐름이 계속 될지는 모르겠지만, 대략 2~3년 후 즈음이면,
이제 더 이상 이런 형태의 개발을 하는 업체도 사람도 없을 것이다.
해달라고 돈 더 주면 할지는 모르겠지만....
BPM도 제대로 안하는 이런 일따위를 계속 할 바엔
외국으로 날라버리는 게... 더 나을 것 같다.

언제까지 가나 한번 보련다.
대형 SI 업체는 좀 시간이 갈지는 모르겠지만, 소형 개발 업체는 조만간 거의 다 무너질 것 같고, 그 끝이 보일 즈음에 아마도 고객 쪽에서 좀 변할라나....
내 나이 더 쳐 먹기 전에 슬금 슬금 도망이나 가볼까나....
신고
Posted by 하인도
hobak(icq76 모임에서 친구)양의 IT업계내에서의
회의를 보고, 다시 생각하게 되었다.
이른바 노가다... 라는 코딩작업을 가만히 생각해보면, 정말 오래할 직업은
아니다. 그저 단순히 코딩만 하라는 것은 아무리 생각해도, 노가다 일뿐이다.
그 작업은 확실히 20대의 청년이 하면 적격인 그런 내용이다.
물론 컴퓨터 앞에 앉아, 비록 노상 하는 것이긴 하지만, 확실히
다른 직업에 비해 편한 면이 없지 않아 있다.
책상 머리에서 실행결과만 제대로 보여주면 되는 것이다.

하지만, 이 작업은 어디까지나 창조 작업이 엉켜 있기 때문에, 그 작업의
농도는 짙다. 그래서 IT업계에서 밥벌어 먹는 것은 어쩌면 자신의
지식을 깎고 깎아서 닳아 없어져 남는게 없을때까지 계속 소모하는
작업이랄까? 더욱이 공학 계열이라, 언제나 신기술에 대한 공부가
병행되지 않으면 눈에 띄게 뒤떨어지는 내용이다.

아마도, 운동 선수와 같은 모습이지 않을까?
젊은 한때의 화려한 모습에서 우연찮게 엄청난 인기에 편승해 엄청난 돈을 긁어 모으면 성공한거고... 아니면... 이것도 저것도 아닌...
자... 그럼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

내 생각에는 아마도 이젠 다른 생각을 가질 필요가 있다.
더이상 코딩은 어렵다.
다른 방법의 모색은 필연일 것이다.
신고
Posted by 하인도


티스토리 툴바